꾸바공화국 국가리사회 위원장 겸 내각수상 미겔 마리오 디아스 까넬 베르무데스동지의 우리 나라 방문을 환영하는 예술공연 성대히 진행,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리설주녀사와 함께 공연을 관람하시였다

 

꾸바공화국 국가리사회 위원장 겸 내각수상 미겔 마리오 디아스 까넬 베르무데스동지의 우리 나라 방문을 환영하는 예술공연 성대히 진행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리설주녀사와 함께
공연을 관람하시였다

 
(평양 11월 5일발 조선중앙통신)
꾸바공화국 국가리사회 위원장 겸 내각수상 미겔 마리오 디아스 까넬 베르무데스동지의 우리 나라 방문을 환영하는 중요예술단체들의 합동공연이 11월 4일 오후에 진행되였다.
조선로동당 위원장이시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위원장이신 우리 당과 국가,군대의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공연을 관람하시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리설주녀사와 함께 공연장소에서 미겔 마리오 디아스 까넬 베르무데스동지와 리스 꾸에스따 뻬라싸녀사를 맞이하시고 따뜻한 인사를 나누시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미겔 마리오 디아스 까넬 베르무데스동지와 함께 관람석에 나오시자 폭풍같은 《만세!》의 환호성이 터져올라 장내를 진감하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미겔 마리오 디아스 까넬 베르무데스동지와 함께 열광의 환호를 올리는 관람자들에게 손저어주시며 따뜻한 답례를 보내시였다.
녀성예술인들이 꾸바공화국 국가리사회 위원장 겸 내각수상내외분에게 꽃다발을 드리였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이며 당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인 최룡해동지,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 위원이며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국무위원회 부위원장이며 내각총리인 박봉주동지와 당과 정부의 간부들인 리수용동지,박태성동지,리용호동지,김능오동지,내각,성,중앙기관 일군들,만경대혁명학원과 강반석혁명학원 교직원,학생들,평양시안의 근로자들,청년학생들이 공연을 관람하였다.
또한 김수길동지,리영길동지,노광철동지를 비롯한 조선인민군 지휘성원들과 인민군장병들이 공연을 함께 보았다.
꾸바공화국 대표단성원들과 우리 나라 주재 꾸바공화국대사관 성원들이 공연에 초대되였다.
환영예술공연무대에는 공훈국가합창단,삼지연관현악단,모란봉전자악단,왕재산예술단의 예술인들이 출연하였다.
꾸바국가와 우리 나라 애국가가 장중하게 주악되였다.
수륙만리 떨어진 머나먼 지구의 서반구에서 평양을 찾아온 꾸바의 친선사절들을 환영하여 예술인들은 남성합창 《7월26일행진곡》,녀성중창과 남성합창 《사회주의 오직 한길로》,녀성중창 《사회주의꾸바》,경음악 《내 나라 제일로 좋아》,노래묶음 《관따나메라》,《매혹적인 처녀》,《아름다운 꾸바》,녀성중창과 남성합창 《꾸바씨 양키노》를 비롯한 두 나라의 명곡들을 무대에 올렸다.
출연자들은 사회주의를 위한 꾸바인민의 투쟁에 굳은 련대성을 보내며 조선과 꾸바와의 전통적인 친선협조관계를 새로운 시대적요구에 맞게 확대발전시켜나가려는 우리 인민의 의지를 잘 보여주었다.
형제적인 꾸바인민에 대한 뜨거운 친선의 정이 넘쳐흐르는 종목들은 손님들을 기쁘게 해주었다.
조선과 꾸바 두 나라 인민의 정의로운 위업은 앞으로도 계속 승리적으로 전진할것이라는 확신을 안겨준 공연은 종곡 《영원히 한길을 가리라》,《빛나는 조국》으로 끝났다.
반제자주,사회주의를 위한 공동의 위업실현에서 어깨겯고 나아가는 두 나라 인민의 친선단결과 전투적우의를 힘있게 과시한 공연은 관람자들의 절찬을 받았다.
출연자들에게 미겔 마리오 디아스 까넬 베르무데스동지의 명의로 된 꽃바구니가 전달되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미겔 마리오 디아스 까넬 베르무데스동지와 함께 출연자들의 공연성과를 축하하시였다.
꾸바공화국 국가리사회 위원장 겸 내각수상내외분은 자기들을 극진히 환대해주고 훌륭한 공연을 마련해준데 대하여 깊은 사의를 표시하였다.(끝)
 
꾸바공화국 국가리사회 위원장 겸 내각수상 미겔 마리오 디아스 까넬 베르무데스동지의 우리 나라 방문을 환영하는 예술공연 성대히 진행,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리설주녀사와 함께 공연을 관람하시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