백두산위인들
떨어진 단추때문에
2024.5.29.
열람수796
추천수1


떨어진 단추때문에

언제인가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께서는 한 일군을 전화로 찾으시였다.
때는 점심시간이여서 일군은 무슨 급한 문제가 제기된것이라고 짐작했다. 하지만 그이께서 화제에 올리신것은 거리를 돌아보시다가 아이들의 옷단추가 떨어진것을 보신 이야기였다.
그이께서는 일군에게 대책을 세우되 방법을 연구해볼데 대하여 이르시였다. 그러시고도 마음이 놓이지 않으신듯 잠시 동안을 두시였던 그이께서는 가령 이렇게 하면 어떻겠소, 담임선생들과 소년단지도원들이 자그마한 단추주머니를 하나씩 만들어서 교탁서랍에 넣어두었다가 단추 떨어진 학생을 보면 제때에 달아주잔 말이요라고 하시였다.
온 나라 아이들을 제일 사랑하시는 그이께서만이 찾으실수 있는 명안이라는 생각으로 일군의 마음은 뜨거워졌다.
바로 그 찰나였다. 일군이 든 송수화기에서 알릴듯말듯 달가닥소리가 울려나왔다. 그것은 분명 수저가 부딪치는 소리였다.
그제서야 일군은 그이께서 점심식사를 드시다말고 전화를 걸어주시였음을 깨달았다.
떨어진 아이들의 단추문제가 얼마나 마음에 걸리시였으면…